본문바로가기 메인메뉴바로가기

뉴스/행사

호서대 중앙도서관, 김선두 초대전 개최

작성자 홍보팀

등록일자 2017-11-21

PRINT

내용

호서대학교(총장 신대철)는 지난 13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 아산캠퍼스 중앙도서관 갤러리에서 ‘느린 선의 꿈과 노래와 사랑’이라는 주제로 ‘김선두 초대전’을 개최한다.

호서대 중앙도서관은 캠퍼스 주변 부족한 문화적 인프라를 지원하고, 캠퍼스 속에서도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매년 국내외 유명 작가를 초대해 전시회를 열고 있다.

김선두 작가는 조선 화단의 거장 오원 장승업의 일대기를 다룬 임권택 감독의 영화 ‘취화선’에서 자문 및 장승업 역을 맡은 최민식의 그림 대역으로 널리 알려진 작가다.

수묵과 채색, 필선과 색채의 균형을 모색하며 전통 회화의 본질을 파고든 전통 한국화 기법의 대가기도 하지만, 전통의 창조적 계승을 통해 우리나라 현대회화를 이끄는 주요 작가로도 인정받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 소개되는 ‘별을 보여드립니다’ 연작은 “별들은 왜 낮에는 보이지 않을까?”라는 작가의 물음으로 시작해 빛(현상)에 가려 보이지 않는 별들(본질)을 그림으로 표현하고자 하는 작가의 의지가 그림으로 완성된 것이다. 

작품 ‘별을 보여드립니다’는 우리 삶에서 소중한 것들은 보이지 않는다는 것에 대한 이야기이자, 시골과 도시의 경계인 어수선한 변두리처럼 어수선한 내면을 지닌 자가 변두리에서 꾸는 꿈에 대한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전시회 관람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토요일은 오전10시부터 오후5시까지 지역주민들에게 무료로 개방된다. 또 21일에는 깊이 있는 미술감상을 위해 ‘작가와의 대화’의 시간도 진행된다. 

 

☞ 브릿지경제 기사보기 >>>

☞ 머니투데이 기사보기 >>>
 

 

 

top